facebook

전자정부 ( Electronic Government )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하여 행정활동의 모든 과정을 혁신함으로써 정부의 업무처리를 효율적이고 생산적으로 개선시키고, 정부의 고객인 국민에 대하여 질 높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식정보사회형 정부를 말한다. 좁은 의미로는 대민행정, 내부행정처리 및 정책결정, 조달 등의 측면이 전자적으로 상호유기적인 작용을 하면서 온라인 네트워크를 통해 공공재나 서비스를 상호간에 제공하는 것을 의미한다.


전자정부는 행정서비스의 시간적.공간적 제약 없이 언제 어디서나 서비스가 가능하고, 정보의 공유로 부처간 협업이 수월해져 업무를 원활하게 처리할 수 있으며, 인터넷을 통한 납기.품질 등을 고려한 전략적 공급자의 선택이 가능하다. 또한 열린 네트워크를 활용하기 때문에 효율성.생산성.책임성.투명성 등을 제고할 수 있다.


1993년 미국 클린턴 행정부가 국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데 정보기술을 사용하고자 시작된 개념으로, 현재 2만여개에 이르는 모든 연방정부 관련 웹사이트를 하나로 묶어 (www.firstgov.gov) 인터넷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2002년 11월 13일 전자정부가 출범하였으며, 이에 따라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주민등록 등.초본 등 민원서류와 정보서비스를 전자정부 단일창구(www.egov.GO.kr)를 통해 인터넷으로 신청하거나 열람할 수 있게 됐다. 또한 민원서류를 관공서에 제출할 필요가 없으며, 24시간 등기부 열람 온라인서비스 제공으로 부동산계약 때 등기부 등본을 발급받을 필요도 없게 되었다.


전자정부에 관하여 우리나라는 국제사회로부터 세계 최상위권 국가로 평가받고 있다. 2003년 11월 발간된 UN의 전자정부 벤치마킹 보고서에 따르면 우리나라 전자정부 수준은 세계 최상위권 국가인 미국.영국.싱가폴 등과 함께 "인터넷을 통한 거래가 가능한 단계"에 도달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으며, 191개 UN회원국 중 13위에 해당한다.


정부는 2006년까지 범정부 포털사이트를 통해 온라인 민원서비스 제공범위를 전체 민원업무로 확대하고, PDA·핸드폰 등 모바일 기기를 활용한 행정처리 및 민원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생산적이고 투명한 스마트정부를 만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맞춤형 서비스(e-CRM) 기법을 도입하여 국민에게 다가가는 정부를 만드는 것은 물론 정책과정에 국민들의 전자적 참여를 통한 전자민주주의의 확산에도 정책적 노력을 기울여 나갈 예정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