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티스토리 툴바


소프트 패치(soft patch)
 

경기회복 국면에서 본격적인 후퇴는 아니지만 일시적인 어려움을 겪는 상황을 의미한다.

앨런 그린스펀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이 지난 2002년 11월 당시 상하원 합동경제위원회에 출석, 경제 상황을 설명하면서 처음으로 사용한 이후 널리 쓰이고 있다.

소프트 패치는 골프장 잔디 상태를 일컫는 '라지 패치(large patch)'에서 유래됐다. 라지 패치는 병이나 해충 등의 이유로 골프장 페어웨이 가운데 잔디가 잘 자리지 못한 부분을 가리킨다. 골프공이 여기에 빠지면 골퍼는 당연히 위기를 맞게 된다.

그린스펀은 이 용어를 소프트 패치로 변형, 라지 패치에 빠진 것은 아니라는 의미에서 미국 경제가 단기적으로 다소 불안하고 취약하지만 심각한 상황은 아니며 곧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는 점을 강조하기 위해 사용했다.

소프트 패치는 일시적이라는 점에서 일반적인 경기침체(slowdown)와는 구분된다.


※ 관련기사

  ☞ `증시 더 뛸 수 있다`…과거랠리와 비교해보니 (09.5.25)

  ☞ 日, 경기 침체 우려 확산..'소프트패치' 전망도 (08.3.10)



이 정보가 유익하셨다면 <몬이의 블루마블>을 구독해 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